• 즐겨찾기 추가
  • 2019.11.13(수) 18:30
광주 7개 시외버스정류소 편익시설 대폭 개선한다

이용섭 시장, 현장 경청의 날서 약속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9년 05월 28일(화) 00:00
광주시 외곽에 위치한 7개 시외버스 정류소의 편익시설이 대폭 개선된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27일 광주 북구 문화동 시외버스정류소에서 ‘제7회 현장 경청의 날’을 갖고 정류소 화장실 등 편익시설을 점검했다.
이날 현장 경청의 날에는 최영태 시민권익위원장과 문인 북구청장, 이계영 금호고속㈜ 직행본부장, 시민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시외버스정류소 이용객들과 함께 현장을 둘러보며 화장실 이용의 문제점과 고충을 꼼꼼하게 살폈다.
광주와 전남·북 주변지역을 잇는 시외버스정류소는 북구 문화동·운암동, 동구 학동·소태동, 남구 진월동, 광산구 송정동·영광통 등 7곳으로, 서민들이 이용하는 관문 역할을 하고 있다.
그러나 대부분 시외버스 정류소가 낙후돼 시설개선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문화동 시외버스정류소의 경우 지난 2016년 개방화장실로 지정했지만 영세한 위탁운영 사업자가 관리하는 데 한계가 있어 이용자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 이곳은 전남과 전북 동부지역을 오가는 시외버스 이용자가 하루 평균 2500명에 달하고 있다.
이용섭 시장은 "문화동 시외버스정류소는 전남 동부권과 전북 일부지역으로 이어진 중요한 교통거점이다"며 "이용객들의 불편을 해소할 수 있도록 빠른 시일 내 관계기관 검토를 거쳐 쾌적한 시외버스정류소 화장실로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시는 7개 시외버스정류소 일제점검 과정에서 드러난 송정 시외버스정류소 비가림 시설 등 노후시설에 대해서도 개·보수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