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12.01(화) 18:22
송유미 작가 8번째 개인전 ‘The beginning’

29일까지 작품 30여점 전시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10월 22일(목) 00:00
송유미 작가의 8번째 개인전 ‘The beginning’이 광주 동구에 위치한 ‘예술공간 집’에서 10월 20일부터 29일까지 열린다.
추상작품을 꾸준히 해오고 있는 작가는 이번 개인전의 타이틀을 ‘The beginning’으로 정하고 올 한 해 동안 새로운 마음으로 제작해왔던 작품 30여 점을 선보인다.
작가 송유미는 순수조형요소인 점, 선, 면, 중 ‘선’으로 추상화를 그려왔다. 추상 회화 작업은 작가의 대학시절 4학년 때부터 시작되었다. 고구려 고분벽화에 대한 관심은 주작도로 졸업작품을 제작하기에 이르렀고, 주작의 자유롭고 기품 있는 모습을 통해 ‘자유’를 비롯한 눈에 보이지 않는 세계를 그림으로 표현하고자 했다.
이후 20년이 지나도록 보이지 않는 세계를 시각화하기 위해 예술과 철학에 관한 서적들을 탐독하며 고민과 연구를 지속해왔다. 긴 시간동안 추상회화에 몰입해왔지만 한계를 느끼게 되면서 그간의 작업들을 뒤로 하고 올해 새로운 도전을 시도했다. 100일 동안 쉬지 않고 하루에 한 점씩 100일 드로잉을 진행했다.
송유미 작가는 “점이 힘을 받아 운동하면 ‘선’이 된다. ‘선’은 방향성을 가지고 움직이기 때문에 형태에 대한 가능성을 품는다.
수만 가지 형태의 가능성으로 선은 무한한 에너지를 갖는다. 하지만 면이나 덩어리의 형태를 갖는 순간 그 에너지는 순해진다. 내가 표현하고자 하는 것은 바로 에너지를 품은 선이다”라고 말하며 ‘선’에 주목하며 작품을 제작해 온 소회를 이야기했다.
이번 전시 타이틀 은 바로 천지창조의 순간처럼 열린 화면을 표현하기 시작한 시점이라는 의미로 정해진 것이다. 작품을 상징하는 ‘선’의 무한한 확장과 다양한 표현들로 예술의 또 다른 묘미를 맛볼 수 있을 것이다.
전시는지난 20일부터 29일까지이며 관람 시간은 오전 10시30분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김도기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