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1.21(목) 17:15
전남도 벼 보급종 확대로 고품질 쌀 생산…보조금 지원


신품종 '새청무' 포대당 1만원 지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11월 30일(월) 00:00
전남도는 벼 보급종 사용 확대를 통한 고품질쌀 생산을 유도하기 위해 내년부터 보조금을 지원한다고 29일 밝혔다.
전남도는 벼 보급종 차액 지원사업비 20억원을 확보했으며, 벼 보급종 구입 농가에 포대당 1만원씩 총 19만4000 포대를 지원한다.
지원을 희망한 농가는 오는 12월18일까지 시·군 농업기술센터나 상담소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내년 1월부터 3월까지 농협에서 보급종 공급 시 농가는 공급가격에서 1만원씩을 빼고 대금을 납부하면 된다.
전남도는 지난 2019년부터 신동진, 새일미 등 벼 보급종 공급량을 늘리기 위해 공급가격과 공공비축미 1등 매입가격의 차액 일부를 보전해주고 있다.
특히 내년부터 도복에 강하고 밥맛이 좋아 농가 선호도가 높은 새청무가 보급돼 벼 보급종 차액 지원사업을 통해 공급이 확대되면 신동진, 새일미와 더불어 전남의 주력 품종으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박철승 전남도 식량원예과장은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고품질쌀 생산은 우량종자 사용부터 출발한다”며 “생산성과 품질이 보증된 벼 보급종 신청으로 내년도 농사를 내실있게 준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