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4.24(화) 18:19
<독자투고>겨울철 산악사고 예방법 숙지를
/김순남(담양소방서 옥과119안전센터)
2017년 12월 19일(화) 00:00
겨울철 산악등반사고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산악사고가 매년 되풀이되지만 일부 등산객들은 사고예방에 둔감하고 관심을 두지 않는다.
강한 바람과 추위, 눈과 사투를 벌여야 하는 겨울철 등산은 안전장비부터 철저히 챙겨야 한다. 체온 저하를 막기 위한 보온의류도 필수다.
길을 잃었을 경우에 대비해 나침반과 GPS 등 위치를 파악할 장비도 반드시 구비해야 한다. 등산 시간과 하산 시간을 정확히 정해 일몰 후의 사고에 대비해야 한다.
그러나 일부 등산객들은 등산화가 아닌 운동화를 신거나 방한복을 준비하지 않아 사고에 무방비로 노출되고 있다.
겨울산은 평지와 달리 기후변화기 심하다. 폭설이 내리거나 강풍이 몰아칠 수 있고, 등산길이 순식간에 빙판으로 변한다.
아이젠과 스틱, 장갑, 보온의류, 방한모가 필수다. 추위를 녹이기 위해 술을 마시는 행위는 목숨을 내놓는 것이나 다름없다.
체력에 맞는 산행을 택하고, 시간에 맞춰 정해진 코스로 이동하는 등 스스로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예기치 않은 조난사고에 대비해 비상식량과 , 상비약, 랜턴 등을 준비하는 것도 잊지 말아야 한다.
사고를 당했을 경우 비상연락망을 즉시 가동할 수 있어야 하고, 휴대전화 보조 배터리를 반드시 챙겨야 한다.
/김순남(담양소방서 옥과119안전센터)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