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1.23(화) 18:28
코치로 돌아온 서재응… KIA와 계약


정교한 제구력 바탕 메이저리그서 6시즌간 활약

2017년 12월 22일(금) 00:00
‘나이스 가이’ 서재응(40)이 KIA 타이거즈에서 지도자 생활을 시작한다.
서재응은 지난 19일 KIA와 코치 계약을 맺었다. KIA는 아직 서재응 코치의 보직을 확정하지 않았지만, 투수력 강화를 위해 그를 불렀다.
지난 2015년을 끝으로 은퇴한 서 코치는 2년동안 해설위원으로 활동했다. KIA의 러브콜을 받은 서 코치는 친정팀에서 지도자로 데뷔하게 됐다.
그는 광주일고를 졸업한 후 인하대 재학시절인 1998년 뉴욕 메츠에 입단했다. 정교한 제구력을 바탕으로 한 노련한 투구로 메이저리그에서 6시즌 동안 활약했다.
2008년 한국으로 돌아와 KIA에 입단, 8시즌 동안 164경기에 등판해 42승48패4홀드2세이브 평균자책점 4.30의 성적을 남겼다.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