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4.22(일) 20:07
‘손가락 골절’ 이정후, 내년 美스프링캠프 불참


시즌 시범경기는 정상 출전

/뉴시스
2017년 12월 27일(수) 00:00
2017 신인왕 이정후(19·넥센 히어로즈)가 훈련 도중 오른 손가락을 다쳐 내년 미국 스프링캠프에 참가하지 못한다.
넥센 구단은 26일 “이정후가 지난 20일 웨이트 훈련 도중 덤벨에 오른손 네 번째 손가락 끝마디를 다쳤다”고 밝혔다.
“부상 당일 1차 검진 결과 다친 손가락이 골절됐다는 판정을 받았다. 이날 2차 정밀 검사 결과, 수술 없이 손가락 깁스 상태로 6주 간의 치료가 필요하다는 병원 소견이 나왔다.”
이정후는 내년 2월1일 시작되는 미국 스프링캠프 참가 명단에서 제외됐다.
국내에서 치료와 재활을 이어갈 예정이다.
넥센 구단은 “6주 간의 치료와 재활을 마치게 되는 내년 2월 중순부터 기술 훈련이 가능하다. 내년 3월 시작되는 2018시즌 시범경기부터 정상적인 경기 출전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전했다.
역대 신인 최다 안타와 최다 득점 기록을 모두 갈아치운 이정후는 올 시즌 신인왕을 거머쥐었다.
/뉴시스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