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4.22(일) 20:07
‘韓·中 간판 바둑기사’이세돌 vs 커제 맞불

13일 제주비치호텔서 바둑대국… 알파고 대결 이후 첫 대면
제한시간 각자 40분에 초읽기 1분 1회… 우승시 상금 3천만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1월 04일(목) 00:00


이세돌 9단이 중국랭킹 1위 커제 9단과 정면 대결을 펼친다.
3일 한국기원에 따르면, 이세돌 9단과 커제 9단은 오는 13일 제주 해비치호텔에서 ‘2018 해비치 이세돌 vs 커제 바둑대국’을 벌인다.
이세돌 9단과 커제 9단은 한국과 중국을 대표하는 스타 바둑 기사다.
특히 둘은 구글의 바둑 인공지능(AI) ‘알파고’의 대국 상대로 나서 세계적인 이목을 끌었다.
알파고와 정식으로 맞선 프로기사는 이세돌 9단과 커제 9단 둘뿐이다.
이세돌 9단과 커제 9단은 알파고 대결 이후 처음으로 반상에서 만난다.
이세돌 9단은 2016년 3월 알파고와 ‘구글 딥마인드 챌린지매치’를 벌여 1승 4패를 기록했다. 커제 9단은 지난해 5월 ‘바둑의 미래 서밋’에서 더 강해진 알파고에 3전 전패를 당했다.
이세돌 9단의 1승은 인간이 알파고에 거둔 유일한 승리다.
하지만 이세돌 9단은 커제 9단과 대결에서는 많은 아쉬움을 남겼다.
이세돌 9단은 2015년 11월부터 2016년 11월까지 커제 9단과 13번 만나 3승 10패에 그쳤다.
유독 세계대회 결승 등 굵직한 장면에서 커제 9단을 만나 쓴잔을 들었다.
이세돌 9단은 2016년 몽백합배 결승 5번기 최종국에서 커제 9단에게 반집 패하며 우승을 놓쳤고, 같은 해 농심신라면배 우승 결정국에서도 커제 9단에게 패해 중국에 우승컵을 넘겼다.
삼성화재배에서는 2015년과 2016년 연속으로 4강에서 커제 9단을 만나 결승행 티켓을 내줬다.
한국기원과 해비치가 공동 주최하고 현대자동차와 북경현대가 공동 후원하는 이번 대회 승자는 상금 3000만원과 현대자동차 소형 SUV 코나(중국 현지모델은 엔시노)를 가져간다. 패자는 상금 1000만원을 받는다.
제한시간은 각자 40분에 초읽기 1분 1회씩이다.
현장에서는 이희성 9단이 해설하고 이소용 바둑캐스터가 진행하는 무료 공개해설회도 열린다.
/뉴시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