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0.19(금) 00:36
책으로 나온 한글반 어르신들의 인생이야기


곡성군, 성인문해교육반 출판기념행사 눈길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1월 08일(월) 00:00

곡성군이 지난 1년간 성인문해 학습자와 관내 중고등학생들이 결연을 맺고 함께 자서전을 집필했던 ‘인생쓰기’라는 사업을 진행해 오고 있는 가운데 최근 석곡중학교와 옥과중학교에서 어르신들을 위한 출판기념행사를 준비했다.
‘인생쓰기’ 제목에서 느껴지는 묵직함보다는 1년 동안 모두가 즐거웠고, 해냈다는 성취감에 날아오르는 듯한 마음으로 가득했다.
28명의 한글반 어르신과 60여 명의 학생들이 만나고, 함께 먹고, 이야기하고, 울고 웃고, 쓰고 고치는 과정을 거쳐 세상에 하나뿐인 책이 만들어 졌다. 1년 동안 친할머니, 친 손주처럼 지냈던 것을 증명이나 하듯이 기념사진에 정겨움이 고스란히 묻어났다. 특히 석곡중학교에서는 출판기념회 이후에 축제를 펼쳐 학생들의 공연까지 볼 수 있어 어르신들이 끝까지 자리를 지키며 즐거워했다.
이번 ‘인생쓰기’는 학생들이 쓰는 어르신들의 인생 이야기지만 특별히 삼기 원등1구 김봉순(76), 박용례(78) 할머니는 본인이 직접 집필해 성인문해교육의 새로운 가능성도 보여줬다.
/곡성=이상석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