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1.22(월) 19:02
“바쁘다 바빠” 광주 119구급대 8분마다 출동


지난해 하루평균 178.7건… 2016년比 2.5% ↑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1월 08일(월) 00:00

광주시 소방안전본부는 지난해 구급과 관련, 6만5212건 출동해 4만6428명을 이송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7일 밝혔다.
2016년에 비해 1608건(2.5%) 증가한 것으로 하루 평균 178.7건(2016년 174.3건)에 이른다.
8분에 한 번꼴로 출동한 셈이다.
구급 유형별로는 질병으로 인한 환자가 2만8555명(61.5%)으로 가장 많았고, 질병외 환자는 1만7873명(38.5%)이다.
질병 외 환자는 사고부상 1만399명(22.4%), 교통사고 5695명(12.3%), 기타 1779명(3.8%) 순으로 나타났다.
장소별로는 가정이 2만6579명(57.2%)으로 절반 이상을 차지하고, 도로 7069명(15.2%), 도로 외 교통지역 2117명(4.6%) 순이다.
김조일 소방안전본부장은 “119 구급대원들은 현장 응급처치는 물론, 환자 치료에 적합한 의료기관으로 신속히 이송하고 있다”며 “생명을 살리거나 치명적 장애를 줄일 수 있도록 지체없이 119로 신고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동주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