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7.17(화) 18:04
순천선관위, 지방선거관련 ‘투표목적 위장전입’ 금지
/순천=조순익 기자
2018년 01월 09일(화) 00:00
순천시선거관리위원회는 오는 6월13일에 실시하는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해 거주할 의사 없이 특정한 선거구에 투표할 목적으로 위장전입을 하는 행위는 처벌대상이 된다고 밝혔다.

공직선거법에 의하면 특정한 선거구에서 투표할 목적으로 선거인명부 작성기준일 전180일인 2017년 11월23일부터 선거인명부작성만료일인 2018년5월26일까지 주민등록에 관한 허위신고(위장전입)를 한 사람은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위반 사례로는 ▲ 주택이 없는 나대지에 전입신고▲ 수십명이 생활할 수 없는 하나의 주택에 다수인이 전입신고 ▲실제 거주하지 않으면서 투표하기 위해 일시적으로 주민등록을 옮기는 행위 등이다.

장준현 시선거관리위원장은 “투표 목적의 위장전입 예방을 위해 순천시청 및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입후보예정자 등에게 안내하는 한편, 해당 선거구로 전입신고를 하였거나, 하는 유권자를 대상으로 위장전입 여부에 대한 단속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면서 “공선법위반행위 발견시 선거콜센터 1390으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순천=조순익 기자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