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1.23(화) 13:20
완도군 동계 전지훈련 최적지 ‘각광’

‘산소음이온’ 대도시보다 50배 이상 높아

/완도=이두식 기자
2018년 01월 12일(금) 00:00
완도군에서는 전국 각지에서 모여든 스포츠 선수들의 전지훈련이 한창이다.

지난해 12월부터 축구를 비롯해 야구, 농구, 테니스, 역도 등 7개 종목 74개 팀 970여 명의 선수들이 훈련을 시작했으며, 오는 2월까지 부산 금정구청 테니스팀과 안성시농협 테니스팀 등 40여개 팀 1천여 명의 선수들이 전지훈련을 올 계획이다.

이처럼 완도가 전지훈련의 최적지로 각광받고 있는 이유는 겨울철에도 운동하기 좋은 온화한 날씨(5.4℃)로 인근 지역(순천 2.8℃, 장흥 4.1℃, 곡성 2.1℃)에 비해 평균기온이 가장 높으며, 산소음이온이 대도시보다 50배 이상 많이 발생하고 있는 등 훈련하기 적합한 자연환경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풍부한 해산물과 스포츠 인프라시설을 비롯해 숙박?편의시설 등을 잘 구축되어 있어 선수들이 운동에만 전념할 수 있는 최적의 여건을 갖추고 있다.

10년 넘게 꾸준히 완도를 찾고 있는 안성시청 테니스실업팀(감독 노광춘)은 “선수들이 훈련하는데 적합한 날씨와 깨끗한 공기, 싱싱한 해산물 등이 풍부하며, 주민들이 친절하고 인정이 많아 매년 찾게 된다”고 말했다.
/완도=이두식 기자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