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9.20(목) 18:20
“따뜻하고 듬직한 선생님이 돼주세요”

임정섭씨, 광주 최초 男유치원 교사 합격자… “32년만의 기록”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2월 06일(화) 00:00

광주시교육청 개청 32년만에 첫 남자 유치원교사 임용시험 합격자가 나왔다.
주인공은 만 25세 임정섭 씨.
임 씨는 1월22일 시교육청이 발표한 ‘2018학년도 공립 유치원교사 임용후보자 선경경쟁시험 최종합격자’ 명단에 당당하게 이름을 올렸다.
이날 최종 합격한 유치원교사는 27명.
임 씨는 이 중 유일한 남자일뿐 아니라 1986년 이후 최초 남자 합격자다.
역사교사 출신인 장휘국 광주시교육감은 2일 오후 1시40분 임정섭 씨를 교육감실로 초청해 “32년 광주시교육청 역사에 최초로 기록된 만큼 매사 모범을 보여달라”면서 “아이들을 사랑으로 따뜻하게 안아주는 선생님이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임 씨는 2월9일까지 광주교육연수원에서 신규 임용후보자 연수에 참가한 후 교육지원청에서 배정하는 유치원에서 근무하게 된다.
/김도기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