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6.20(수) 19:24
피겨 최다빈, 쇼트프로그램 개인 최고점 경신

‘클린 연기’로 65.73점… 첫 과제도 성공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2월 12일(월) 00:00



최다빈(18)이 개인 최고점을 경신했다.
11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팀이벤트 여자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65.73점(기술 37.16+예술 28.57)을 받았다.
클린 연기를 펼친 최다빈은 개인 최고점(62.66점)을 뛰어넘었다.
2그룹 첫 번째로 나온 최다빈은 ‘파파 캔 유 히어 미’에 맞춰 연기를 시작했다. 첫 과제인 트리플 러츠+트리플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를 실수 없이 성공했다.
체인지 풋 콤비네이션 스핀(레벨 4), 플라잉 카멜 스핀(레벨 4)을 거쳐 연달아 단독 점프를 수행했다. 최다빈은 트리플 플립과 더블 악셀도 성공적이었다. 마지막 과제인 스텝시퀀스와 레이백 스핀에서도 레벨 4를 받았다.
실수 없이 최고의 연기를 한 최다빈은 경기 후 미소를 지으며 주목을 불끈 쥐었다.
최다빈은 201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에서 10위에 오르며 평창행 티켓을 따냈다. 한국이 팀이벤트에도 출전하면서 이날 경기에 나섰다.
/뉴시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