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6.20(수) 19:24
장애 대학생 도우미 급여한도 오른다

교육부, 월 33만 →128만원으로 인상… 23일 지원사업 설명회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2월 13일(화) 00:00


장애 대학생의 학업과 통학을 지원하는 장애 대학생 도우미 급여 한도가 지난해 월 33만원에서 올해 128만원으로 95만원 인상된다.
교육부와 한국복지대학교는 장애 대학생의 고등교육 기회 확대를 위해 이 같은 내용이 담긴 ‘2018년도 장애대학생 도우미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장애대학생 도우미 지원 사업이 시작된 2005년 장애대학생 도우미 급여는 월 25만원으로 출발했고, 2016년 33만원으로 올랐다.
올해처럼 큰 폭의 인상(월 33만→128만원)은 처음이다. 올 한해 투입되는 예산은 총 22억7600만원이다.
대학에 재학중인 중증장애(1~3급) 학생이 우선 지원 대상이다. 경증장애(4~6급) 학생 등의 경우 지원이 필요하다고 인정될 경우 대학 특별지원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교육부는 대학관계자의 이해를 돕고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2018년 장애대학생 도우미 지원 사업 설명회를 23일 오후 2시 한국복지대학교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정인순 교육부 학생지원국장은 “장애를 가졌다는 이유로 배움의 기회에서 소외되거나 중도에 포기하는 학생이 생기지 않도록 도우미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뉴시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