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5.17(목) 19:17
광주시장, 한반도기 게양 왜곡 네티즌 수사 의뢰

“한반도기는 통일염원 담아 태극기 옆에 게양”
“태극기 내렸다는 주장, 사실 아냐” 법적 조치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2월 14일(수) 00:00



윤장현 광주시장이 한반도기(旗) 게양과 관련해 사실을 왜곡하고 폄훼한 네티즌들에 대해 수사를 의뢰하기로 했다.
지난 11일과 12일 국내 일부 포털사이트 카페와 블로그에는 ‘광주시청에서 태극기를 내린 것은 대한민국의 시청인 것을 이미 포기한 것’이라는 제목의 글이 반복적으로 게시됐다. 이에 윤 시장은 13일 성명을 통해 “광주가 또 다시 불순세력에 의해 왜곡·폄훼되고 있음에 분노를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윤 시장은 “태극기를 내리고 엉뚱한 기(한반도기)를 올렸다고 허위 사실을 사실인 양 주장하는 것 자체가 150만 광주시민의 명예와 진정성을 심각하게 훼손하는 행위”라며 “시청 국기게양대에는 태극기와 한반도기가 함께 펄럭이고 있으며, 한반도기는 남북통일과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을 기원하는 시민 염원을 담아 게양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아직까지도 ‘광주사태의 진상과 숨겨진 진실’ 등을 운운하며 전쟁을 조장하고 평화를 깨뜨리려는 세력들이 있는데 결코 좌시하지 않겠다”며 “해당 네티즌들에 대한 수사 의뢰와 민·형사소송 제기, 공개사과를 비롯해 포털사이트 측에도 허위사실 게재에 대한 대책 마련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한동주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