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2.21(수) 18:03
추자현·우효광 부부, 음원수익 전액 기부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2월 14일(수) 00:00

추자현·우효광 부부가 음원수익 전액 기부하며 ‘착한 권리’ 1호 회원에 가입했다.
13일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허동수)는 신규 모금 캠페인 ‘착한권리’ 1호 회원으로 배우 추자현·우효광 부부가 탄생했다고 밝혔다.
‘착한권리’는 ▶문학 ? 음악 ? 미술 작품 등의 저작권 ▶특허 상표 디자인 등의 산업재산권을 비롯한 다양한 지식재산권에서 발생하는 수익금 ? 권리를 공동모금회에 기부하는 모금 캠페인이다.
이날 오전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을 방문한 추자현·우효광 부부는 자신들의 듀엣곡 ‘그대잖아요’ 음원을 통해 발생하는 수익 전액을 기부하는 내용의 가입서에 서명하고 ‘착한권리’ 회원이 됐다.
성금은 부부의 뜻에 따라 국내 빈곤 질병 소외 문제 해결을 위해 지원된다.
추자현·우효광 부부는 “그동안 많은 분들로부터 사랑을 받으면서 보내주신 관심과 사랑에 보답할 것을 항상 생각했다”며 “우리 부부가 함께 부른 음원의 수익금이 많은 분들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부부 듀엣곡 ‘그대잖아요’ 는 가수 신승훈이 작곡해 부부에게 선물한 곡으로 지난해 12월 발매됐다.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 녹음과정이 공개되며 발매 전부터 많은 화제가 됐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