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2.17(월) 18:51
‘그려보니 솔찬히 좋구만’ 작품전시회

순천할머니들 작품, 서울 갤러리 우물서 선봬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3월 06일(화) 00:00


순천할머니들의 서울나들이 ‘그려보니 솔찬히 좋구만’ 작품전시회가 오는 8일부터 17일까지 열흘간 서울 갤러리 우물에서 열린다.
전시회 오픈식은 오는 8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자하문로 76-4 ‘갤러리 우물’에서 개최된다.
이번 전시회는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에서 진행한 ‘내 인생 그림일기 만들기’ 프로그램에 참여한 할머니들의 작품들이 텀블벅(자신의 창작에 대한 프로젝트를 올리고, 후원을 요청하는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을 통해 많은 분들의 후원으로 이루어진 전시라 그 의미가 더욱 뜻깊다.
‘내 인생 그림일기 만들기’ 프로그램은 한글작문교실 초등반 학생들과 김중석 그림책작가가 함께 어르신 본인의 인생과 꿈을 그림책으로 만드는 프로그램이다.
처음에는 동그라미도 못 그리시겠다며 작가가 칠판에 먼저 그리는 걸 보고서야 그림을 그리던 어르신들이, 강의 중반부터는 수업 한두 시간 전에 도착해서 미처 못 그린 그림을 그리는 등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각각 한 권씩 소중한 그림책을 낼 수 있게 된 것.
프로그램이 끝난 후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에서 할머니들의 원화와 그림책을 함께 전시하는 ‘내 인생 그림일기’ 작품전시회를 진행하고 있는데 이 작품전시회의 반응이 무척 뜨거워, 그림책도서관과 김중석 그림책작가가 서울추가전시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 관계자는 “한글작문교실 어르신들은 적게는 56세부터 많게는 87세까지, 연령대는 다양하지만 모두 배움에 대한 깊은 열망과 열정을 가지신 분들로 그 열정의 깊이를 알아주신 분들 덕분에 서울전시도 성사됐다”며 “ 순천어르신들의 때 묻지 않은 순수함과 열정을 많이들 보러 와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순천=조순익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