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2.11(화) 18:49
갤S9 아쉬운 출발...개통량 저조·가격 논란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3월 12일(월) 00:00
지난 9일 예약기기 개통을 시작한 삼성전자 스마트폰 '갤럭시 S9'이 저조한 판매실적을 보였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9일 이동통신 3사를 통해 개통된 S9 시리즈는 약 18만대로, 지난해 봄 갤럭시 S8 예약기기 개통 첫날(약 26만대)의 70% 수준에 그쳤다.

번호이동건수 역시 저조했다.

9일 이통3사의 번호이동 건수는 2만4225건으로, 갤럭시S8(4만6380건)와 갤럭시노트8(3만8452건)의 개통 첫날 기록에 미치지 못했다.

통신사별로는 KT와 LG유플러스가 각각 352명, 225명 순증했다. 반면 SK텔레콤은 577명 순감했다.

'갤럭시 S9'는 고가 논란이 일었던 갤럭시 노트8에 비해 가격이 내려갔지만 미국보다 비싸게 출시돼 논란이 일었다. 업계에 따르면 갤럭시S9의 출고가는 64GB 기준 95만7000원으로, 자급제폰(언락폰) 기준 미국보다 11만1000원 더 비싼 것으로 알려졌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