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9.20(목) 18:20
사장 골프채 훔친 골퍼 입건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3월 14일(수) 00:00

광주 광산경찰서는 13일 골프연습장 회원의 골프 용품을 훔친 혐의(절도)로 레슨골퍼 A(45)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지난해 6월10일 오전 10시께 광주 광산구 모 실내골프연습장에서 회원 B(31·여)씨의 물품보관함에 든 골프가방과 골프채(300만원 상당)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임금 일부를 받지 못했다’고 주장한 A씨는 레슨 업무를 그만두며 이 같은 일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경찰에 “체불 임금(레슨비 등)으로 갈등을 빚던 사장을 곤란하게 하려고 범행했다”고 진술했다.
A씨는 훔친 골프채를 골프 용품 중고매장에 되팔아 빚을 갚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동기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