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9.20(목) 18:20
영암군, 전남체전 대비 숙박·음식 업소 점검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3월 14일(수) 00:00
영암군은 오는 4월 19일부터 22일까지 개최되는 제57회 전남체전을 맞이하여 음식점 및 숙박업소 위생관리를 위해 지난 12일부터 음식점과 숙박업소에 대해 지도점검에 나섰다.

영암군은 12일부터 4월 22일까지 관내 한식업소 330개소와 숙박업소 53개소를 대상으로 점검을 실시하며, 점검반은 위생팀 4명,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8명으로 구성되어 6개반 12명이 점검을 진행한다.

먼저, 12~30일까지 사전 점검 기간으로 한식업소 330개소와 숙박업소 53개소를 대상으로 점검하며, 4월 2~13일까지 시정이 필요한 업소에 대해 집중 점검하며, 4월 16~22일 점검 시에는 지도에도 불구하고 시정하지 않은 업소에 대해 관련법에 의해 행정처분 할 계획이다.

주요 점검내용은 위생복·위생모·위생마스크 착용, 식재료 보관상태, 유통기한 경과제품 업소 내 보관, 가격표게시, 숙박시설에 대한 소독 여부, 화장실 청소상태, 건강진단증 검사 여부 및 업소 내·외 환경 정리 상태 등을 중점 점검한다.

특히, 그간 위반율이 높았던 유통기한 경과제품 보관행위와 조리장 방충·방서 시설 미비 부분을 집중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며 위생업소 지도점검뿐만 아니라 종사자 친절교육 및 음식점 3대 청결(깨끗한 음식·환경·복장)운동 캠페인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올해 제57회 전남체전에 대비해 형식적 지도 점검을 탈피하고 기본 안전 수칙 위주로 집중 점검하여 영암군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안전한 먹거리와 잠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