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6.18(월) 19:30
영암군, 배 화상병 예방 ‘총력’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3월 15일(목) 00:00
영암군은 배 등 과수나무에 치명적인 피해를 입히는 화상병 확산을 막기 위하여 공적방제 약제를 지원, 배 화상병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화상병은 세균성병으로 줄기나 과실을 침해하여 시들어 불에 탄 듯 검게 변해 고사하게 되는 병으로 치료할 수 있는 약제는 없는 실정이다.

특히 전염 속도가 매우 빠르기 때문에 나무가 급격히 고사하고, 과수원을 폐원까지 이르게 하여 막대한 피해를 주는 병이다.

영암군은 3월 12일부터 공적방제를 위한 배 화상병 방제약제를 관내 배 재배 농가를 대상으로 공급하고 방제기술 지원을 하고 있다.

방제약제는 약제특성상 석회유황합제 살포 후 7일 이상 간격을 두고 화상병 약제를 살포하고, 타 약제와 섞을 경우 약해가 우려되므로 반드시 해당 약제만 적기(꽃눈 발아 직전)에 살포해야 한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