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9.20(목) 18:20
“패럴림픽 선수 보며 희망 키워요”

담양교육지원청, 월산초 학생들과 강릉 패럴림픽 응원

/담양=조승채 기자
2018년 03월 15일(목) 00:00
담양교육지원청은 동계 패럴림픽의 의의와 가치를 체험하고, 패럴림픽 관련 진로체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12일부터 13일까지 1박 2일에 걸쳐 월산초 학생 및 교직원 38명을 인솔하여 강원도 강릉에서 개최되고 있는 동계 패럴림픽을 다녀왔다.

담양교육지원청은 지난 동계 올림픽 대회 때도 초, 고등학교 운동부 학생을 포함하여 학생 및 교직원 39명에게 올림픽 관람을 지원했다.

월산초는 지역 학교 중 유일하게 패럴림픽 체험학습을 신청하였다. 학교 담당자는 그 이유를 “올림픽 대회에 참가하는 것도 의의가 있지만 그보다 패럴림픽 대회에 참가하는 것이 자라는 아이들에게 교육적으로 더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하였기 때문”이라 하였고, 특수학급 학생 5명도 함께하였다.

일정 중 이튿날 패럴림픽 컬링 관람이 있어 전날에는 오죽헌 및 에디슨과학박물관 체험학습을 실시했다.

오죽헌에서는 이번 대회 때만 일시적으로 전시하는 신사임당 그림 진품을 관람할 수 있었으며, 외국 사람들도 연구를 위해 찾아온다는 에디슨과학박물관은 한 개인이 사재를 털어 세계의 에디슨 발명품들을 수집하여 전시한 곳이었는데 과학에 관심이 많은 학생들에게 좋은 학습장이었다.

컬링 경기는 동계 올림픽 대회 때 인기 종목이었던 터라 패럴림픽 대회에서도 흥미진진한 관람거리가 돼 아이들의 입에 웃음이 끊이질 않았다.
/담양=조승채 기자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