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8.16(목) 17:26
“강정호, 아직 실전단계 아니지만 나아지고 있다”


피츠버그 닐 헌팅턴 단장 “엄청난 양의 수비 훈련 중”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5월 15일(화) 00:00

메이저리그(MLB)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의 닐 헌팅턴 단장이 강정호(31)의 근황을 전했다.
헌팅턴 단장은 14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MLB닷컴, 피츠버그트리뷴 등 현지 언론과 인터뷰에서 “강정호가 매일 나아지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빅리그에 하루 빨리 복귀하기 위해 자신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하고 있다”며 “강정호가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고, 긍정적인 조짐이 있다”고 밝혔다.
강정호는 비시즌인 2016년 12월 서울 강남에서 술을 마시고 운전을 하다 가드레일을 들이받는 사고를 내면서 나락으로 떨어졌다.
경찰에 입건돼 조사받는 과정에서 과거에도 두 차례 음주 운전을 한 사실이 드러났다.
강정호는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았고, 이 여파로 미국 취업 비자를 받지 못해 2017시즌을 통째로 쉬었다. 지난달 말 미국 취업비자를 받는데 성공한 강정호는 곧바로 플로리다주 브래든턴의 피츠버그 훈련장에 합류해 훈련을 하고 있다. 헌팅턴 단장은 “강정호가 많은 땅볼을 받으며 수비 훈련을 하고 있다. 다음 단계는 확장 스프링 트레이닝 경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