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0.19(금) 00:36
‘초고령화 대비’ 장성 청년정책 재검토

정책 실효성 위해 대규모 청년 실태조사 진행

/장성=백종옥 기자
2018년 06월 11일(월) 00:00
장성군이 대규모 청년 실태조사 연구 보고서를 만든다. 초고령화 시대를 맞아 청년실태를 체계적으로 분석해 원점에서 재검토한 청년정책을 만들기 위해서다.

장성군은 장성군에 거주하는 만 19~39세 청년 500명을 대상으로 청년의 종합적인 상황을 파악하는 ‘장성 청년 종합실태조사’를 실시하고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한 연구 보고서를 발간한다.

사업 기간은 지난 4월 18일부터 오는 8월 18일까지 4개월이다.

이번 설문조사는 지난해 12월 제정된 ‘장성군 청년발전 기본조례’에 따른 것이다. 사회ㆍ경제ㆍ복지 등 모든 분야에서 청년을 지원하는 내용을 포함한 이 조례는 올해 중으로 ‘장성군 청년발전 5개년(2019∼2023)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장성군 청년발전 시행 계획’을 수립한다고 규정돼 있다.

설문조사에선 장성군 거주 의향, 경제지표, 일자리·창업, 여가문화, 지역에 대한 인식 및 가치관, 청년정책 인식 및 평가, 청년건강, 귀농·귀촌 등을 물어 장성군 청년들의 실태를 총체적으로 파악한다.

장성군은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장성군 청년들의 종합적인 상황을 기술한 연구 보고서를 만들어 보다 실효성이 있는 청년정책을 수립하는 근거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번 연구 보고서 발간은 갈수록 심화하는 초고령화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다. 장성군은 65세 이상 어른신이 전국 수위를 다툴 정도로 초고령화 지역이다.

산업연구원 보고서에 따르면 장성군은 초고령화 지역이면서도 초고도성장을 하고 있는 이례적인 지역이다. 하지만 지속 가능한 발전을 담보하려면 초고령화 문제에 절박하게 대응해야 한다는 고민을 안고 있다.

장성군은 연구 보고서가 올해 하반기에 발족하는 40명 규모 청년협의체와 함께 청년 정책을 일신하는 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청년협의체는 청년정책과 관련한 의제를 발굴하고 관련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만들어진다.
/장성=백종옥 기자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