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6.18(월) 19:30
전남대 출신 기업가 대학 발전기금 12억원 기부
/김도기 기자
2018년 06월 13일(수) 00:00
전남대학교는 동문 기업가인 양관운(44) AF인베스트먼트 대표가 대학 발전기금 12억원을 기부했다고 12일 밝혔다.

양 대표가 기부한 금액은 현재까지 전남대 발전기금 개인 기부자 가운데 최고 금액이다.

그는 최근 정병석 전남대 총장을 찾아 모교 발전기금 기부 의사를 밝혔다.

양 대표는 지난 2002년 전남대 전자공학과를 졸업했으며 현재 금융 투자회사를 운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자신이 전면에 나서는 것을 마다해 최근 동생 양시현씨가 전남대 개교 기념식에서 감사패를 전달받았다.

양 대표는 지난 2013년 개인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 광주지역 제9호 회원으로 가입했다.
/김도기 기자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