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0.19(금) 00:36
영암군, 희망근로 참여자 모집

14~22일까지 108명 모집…6개월간 진행

/영암=김형두 기자
2018년 06월 13일(수) 00:00
영암군은 지난 5월 고용위기지역에 지정됨에 따라 실직자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행정안전부에서 국비 6억3600만원을 확보해 고용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공공일자리를 제공하는 희망근로사업을 시행한다.

희망근로사업은 고용위기지역의 실직자와 실직자 가족 및 지역주민의 생계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한시적 일자리사업으로 오는 14일부터 22일까지 108명을 모집해 7월부터 12월까지 6개월간 실시할 예정이다.

희망근로사업 참여자는 실직자 및 실직자의 배우자와 취업취약계층을 우선 선발하며, 기준중위소득 60%이하의 지역주민도 참여가 가능하다. 근무조건은 4대보험의 혜택이 제공되고, 최저임금이 적용되며 1일 8시간 주 5일 근무를 원칙으로 하되, 65세 이상 고령자는 안전사고 및 다른 일자리사업과의 형평성을 고려해 주 15시간 이내로 근무시간을 제한한다.

신청희망자는 거주지 관할 읍·면사무소에 접수하면 되며 신청 필요서류는 실직자 및 배우자는 고용보험 피보험자격이력 내역서와 가족관계증명서, 취약계층은 해당 증명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조갑수 투자경제과장은 “희망근로사업을 통해 고용위기로 어려운 우리 지역의 실직자 및 지역주민의 경제적 어려움 해소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고용위기를 조기에 극복할수 있도록 앞으로도 관계부처 및 도와 협의해 다양한 사업 발굴 및 지역주민이 수혜받을 수 있는 사업을 확대할 수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영암=김형두 기자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