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0.21(일) 21:02
IMF, 55조원 규모 아르헨 구제금융 지원 최종 승인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6월 22일(금) 00:00
국제통화기금(IMF)이 아르헨티나에 대한 500억 달러(약 55조 4000억원) 규모의 구제금융을 최종 승인했다고 마켓워치 등이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IMF는 이날 이사회를 열어 아르헨티나에 3년간 500억 달러 한도로 '대기성 차관'(Stand-By Arrangement·SBA)을 지원하는 안건을 승인했다.
이 중 150억 달러는 즉시 아르헨티나에 지원된다. 75억 달러는 정부 예산으로, 75억 달러는 외환시장 유동성 공급 목적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IMF는 나머지 350억 달러에 대해서는 분기별 검토를 통해 추가 지원하겠다는 방침이다. 아르헨티나 정부는 350억 달러는 예방적 목적으로 남겨져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앞서 아르헨티나는 구제금융 지원을 요청하면서 IMF와 재정 적자 감축, 물가 상승률 억제 등의 구조개혁에 합의했다.
크리스틴 라가르드 IMF 총재는 "이날 승인은 아르헨티나의 개혁 추진 의지에 대한 국제사회의 신뢰를 보여주는 증거"라며 "아르헨티나 당국은 개혁 정책을 책임감 있게 수행해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