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0.21(일) 21:02
농어촌公, 폭염·호우 등 취약 시설 정밀 조사

저수지 등 농업기반시설·농어촌용수 분석

/공성남 기자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8월 10일(금) 00:00
한국농어촌공사는 기후변화로 심해지는 가뭄, 폭염, 집중호우 등이 농어촌용수 관리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분석한다.
이를 통해 공사는 재해로부터 안전한 영농 지원을 위한 중장기 대책을 마련한다고 9일 밝혔다.
공사는 농림축산식품부 주관의 ‘기후변화 실태조사’와 환경부 주관의 ‘기후변화 적응대책’을 통해 기후변화에도 안전하고 효율적인 농어촌용수 관리방안을 수립한다.
‘기후변화 실태조사’는 올해부터 매년 실시된다. 농어촌 용수구역(수자원의 효율적 관리를 위해 구분한 경계) 383개소 대해 기온, 강수, 증발산량(지면·수면과 농작물에서 증발된 수량), 가뭄·홍수 피해의 추이를 조사한다.
저수지, 양·배수장 등의 시설 462개소에 대해서는 관개(물대기) 용량과 기간, 수질 등의 변화를 조사한다. 매년 조사된 결과를 바탕으로 5년마다 기후변화의 영향과 취약성을 평가하고, 정책에 반영해 기후변화 피해를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공사는 ‘기후변화 적응대책’ 수립을 위해 폭염, 호우, 강풍, 대설, 한파에 대한 농업기반시설의 위험도를 정밀하게 분석 중이다. 조사 대상은 안전진단 결과 기후변화의 영향이 클 것으로 우려되는 저수지, 양수장, 배수장 등 총 38개소다.
공사는 폭염으로 인한 기계설비의 오작동, 호우로 인한 붕괴 등 기후요소별로 각 시설물에 미치는 영향의 발생가능성과 크기를 산출하게 된다.
/공성남 기자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