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2.09(일) 18:40
현대차 광주형 일자리 사실상 타결


광주시, 오늘 투자유치추진단 보고·노사민정 추인
추인 거친 후 내일 현대차와 협약 체결 조인식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12월 05일(수) 00:00
노사민정 대타협을 기본정신으로 한 광주형 일자리의 첫 모델인 현대자동차 광주 완성차공장 투자 협상과 관련, 제1, 2대 주주인 광주시와 현대차가 투자자간 협약안에 잠정 합의했다. ▶관련기사 3면
협상 전권을 포괄적으로 위임한 광주시 투자유치추진단에 대한 공식 보고와 노사민정협의회의 추인 절차가 원만하게 마무리될 경우 6일 조인식을 통해 최종 타결될 전망이다.
4일 광주시에 따르면 지역 노동계로부터 포괄적 협상 전권을 위임받은 시 협상단은 전날 오후부터 이날까지 이틀간 현대차와 막판 협상을 벌여 현대차 완성차 공장 합작법인 설립에 잠정 합의했다.
민선6기 광주시가 광주형 일자리를 공약화 한지 4년6개월만, 현대차가 투자의향서를 제출한 지 6개월만이다.
시는 현대차와의 투자자 간 최종 합의안을 토대로 5일 오전 10시30분 광주시청 중회의실에서 광주시 노사민정협의회를 열어 잠정 합의안에 대한 공식 추인 절차를 밟게 된다.
현대차 광주형 일자리 협약은 최대 투자자인 광주시와 현대차 간 본협약과 노사민정 결의서가 필수인 부수협약을 더해 최종 타결되게 된다.
당초 지난 6월19일 체결하려 했던 투자협약이 협약식 하루 전날 무산됐던 것도 최종 합의안에 담긴 독소조항(임금 및 단체협약 5년 유예)과 턱없이 낮은 임금 수준, 법적 검토와 타당성 조사 등 공장 설립을 위한 사전준비가 미흡한데 대해 지역 노동계가 반기를 들면서 부수협약이 타결되지 못하면서 조인식 자체가 없던 일이 된 바 있다.
협의회 위원장인 이용섭 시장의 주재로 열리는 5일 협의회에는 윤종해 한국노총 광주지역본부 의장, 최상준 광주경영자총협회장, 백석 광주경실련 대표 등 노사민정협의회 위원이 모두 참석할 예정이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그동안 광주시와 현대차 간에 진행된 완성차 공장 투자협상 경과 보고와 함께 선진 노사관계에 관한 광주시 최종 협상안에 대한 공동 결의를 논의하게 된다.
최종 협상안의 주요 내용은 안정적인 노사관계 정착을 위한 상생발전협의회 구성 방안과 선진 임금 체계 도입, 적정 노동시간 구현, 인력 운영 방안 등을 담고 있다.
시 협상단장인 이병훈 문화경제부시장은 “현대차와 잠정 합의를 마쳤다”며 “5일 노사민정협의회 결의를 토대로 현대차와 마지막 협의를 거친 뒤 협약 체결 조인식을 갖게 된다. 조인식이 최종 협상 타결”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 광주 완성차공장 투자사업은 독일 폭스바겐의 ‘아우토 5000’을 실제 모델로 소위 ‘반값 임금’을 통해 일자리를 배로 늘리는 사회통합형 일자리인 ‘광주형 일자리’의 첫 프로젝트로 관심을 모이고 있다.
4대 원칙에 대한 노사민정 대타협을 바탕으로 합작법인 총 자본금 7000억원 가운데 광주시가 법인 자기자본금(2800억원)의 21%(590억원), 현대차가 19%(530억원)을 투자해 연간 경형SUV 10만대를 생산, 정규직 1000개를 비롯해 직, 간접적 일자리 1만∼1만2000개를 창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 다음은 4년 여정 일지
▲ 2014년 6월 = 윤장현 전 광주시장, ‘좋은 일자리 1만개 창출’ 공약 내걸고 취임
▲ 2014년 9월 = 전담 조직 광주시 사회통합추진단 신설
▲ 2015년 8월 = 한국노동연구원 연구용역 보고서 제출
▲ 2017년 7월 = 문재인 정부 100대 국정 과제 포함
▲ 2018년 6월 = 현대차, 광주시에 투자의향서 제출
▲ 2018년 9월 = 한국노총 불참 선언
▲ 2018년 10월 = 한국노총 재참여 3차례 원탁회의
▲ 2018년 11월 1일 = 노동계 입장 반영한 협상안 마련
▲ 2018년 11월 2일 = 광주시·노동계·전문가 참여한 투자유치추진단 출범
▲ 2018년 11월 12일 = 이용섭 시장, 현대차 정진행 사장 면담
▲ 2018년 11월 13일 = 투자유치추진단, 노동계와 4가지 원칙 합의
▲ 2018년 11월 27일 = 노동계, 시에 협상 전권 위임
▲ 2018년 12월 4일 = 현대차와 투자 합의
/한동주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