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8.15(목) 18:26
품바 탄생 40주년, 무안 ‘인의예술회’ 법인화 추진

‘품바 체계적 연구’ 등…천사촌서 설립 선포식

/무안=박현우 기자
2019년 02월 11일(월) 00:00

풍자와 해학의 명품 창극 ‘품바’의 체계적인 연구와 계승 등을 위해 ‘인의예술회’의 법인화가 추진된다.
‘인의예술회’는 오늘 품바발상지인 무안군 일로읍 천사촌에서 ‘품바문화재단’과 ‘인의예술회’ 법인설립 선포식을 갖는다고 10일 밝혔다.
법인화는 품바탄생 40주년을 맞아 품바의 체계적인 전승·발전을 모색해 보고자 하는 취지를 담고 있다.
인의예술회는 일인창극 품바를 만든 김시라(1945~2001) 등이 주도해 1978년 결성한 지역예술단체이다.
지역출신으로 시인이자 극작가 겸 연출가인 김시라에 의해 탄생한 1인 연극 ‘품바’의 대중화를 선도했다.
민초들의 한과 울분 서린 창극 품바는 일제 강점기부터 한국전쟁까지 일로읍 천사촌의 거지 대장 천장근의 밑바닥 삶을 줄거리로 하고 있다.
인의예술회에 의해 마을회관에서 초연한 ‘품바’는 1998년 ‘호암아트홀’에서 4000회 기념공연을 여는 등 국내 최대 관객 동원으로 ‘한국 기네스북’에 수록되기도 했다.
인의예술회 서선진 회장은 “품바 탄생 40주년을 맞아 지역민과 향우들의 뜻을 모아 법인화를 추진하게 됐다”면서 “지역사회는 물론 품바의 국제화 등을 본격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품바의 세계화의 일환으로 지역출신 최영철(서울시 오라토리오 감독 상임지휘자, 프라하 콘서바토리/드보르작 아카데미 감독 겸 교수) 감독 등이 ‘글로벌 품바 페스티벌(Global PUMBA Festval)’ 개최를 제안하고 있어 성사 여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무안=박현우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