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7.17(수) 18:32
경찰, '마약 혐의' 로버트 할리 추가 수사…곧 소환

조사 마치는대로 불구속 기소의견 송치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9년 04월 15일(월) 00:00
경찰이 한 차례 구속 위기를 넘긴 방송인 하일(60·미국명 로버트 할리)에 대한 추가 수사에 착수한다.
이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남부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조만간 하씨를 불러 추가 조사할 예정이라고 14일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추가로 조사할 사안이 있어 하씨를 소환하는 것”이라며 “수사가 진행 중이기 때문에 자세한 내용은 말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경찰은 다만 하씨에 대한 소환일에 대해서는 언론 등에 공개하지 않을 예정이다.
이 관계자 “하씨 측이 소환일을 언론 등에 알리는 것은 어쩔 수 없지만 경찰 쪽에서 이를 먼저 공개하지는 않기로 했다”고 전했다.
앞서 경찰은 지난 10일 하씨에 대해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하씨가 증거인멸과 도주 우려가 있다고 판단했다.
하지만 법원의 판단은 달랐다.
수원지방법원은 같은 날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한 뒤 “증거 자료가 대부분 수집돼 있는 데다 하씨가 자신의 혐의를 모두 인정하고 있어 증거 인멸의 염려가 있다고 보기 어렵다”며 영장을 기각했다.
법원은 또 “주거가 일정한 점, 종전에 형사처벌을 받은 전력이 없는 점을 감안했다”고 설명했다.
하씨는 이달 초 자신의 서울 자택에서 인터넷으로 구매한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