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6.19(수) 18:25
손흥민에게 인종차별한 팬, 솜방망이 27만원 벌금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9년 05월 24일(금) 00:00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뛰고 있는 손흥민에게 인종차별 발언을 한 남성이 잡혔다.
벌금 184파운드(약 27만원)를 부과하는데 그쳤다.

가디언 등 영국 언론은 23일(한국시간) "런던 치안법원이 손흥민에게 인종차별 발언을 한 중년 남성에게 벌금 184파운드 판결을 내렸다"고 전했다.

손흥민은 지난해 10월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의 카라바오컵 16강이 끝난 후 경기장을 빠져나가는 과정에서 인종차별을 당했다.

한 중년 남성이 손흥민의 차량에 접근, "혹성탈출 DVD가 있느냐"고 했다.
아시아계 이민자들이 길거리에서 불법 복사한 DVD를 판매한다는 조롱과 인종차별적 성격이 짙은 발언이었다.

이 경기에서 토트넘은 손흥민의 2골을 앞세워 3-1로 승리했다.

다른 팬이 이 모습을 영상으로 남기면서 축구팬들에게 알려졌다. 영국 및 주요 언론에서 비중 있게 다뤘다.

그러나 184파운드 벌금은 솜방망이 처벌이다.
경기장 안에서 인종차별이 일어났다면 구단에 상당한 액수의 벌금을 물리거나 몰수 경기 조치 등이 이뤄질 수 있다.

법원은 또 "혐의를 시인한 남성에게 축구장 출입을 금지하는 것은 지나치다"며 토트넘 구단이 요구한 축구장 출입 금지 조치에 대해서 기각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