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10.23(수) 18:39
제주·남부 강한 비…오늘 오전부터 그쳐

장마전선 영향…전국 대부분 지역 비
제주산지·경남해안·지리산엔 강한 비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9년 06월 27일(목) 00:00

남해상에서 북상한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26일 전국이 흐린 가운데 서울·경기북부·강원북부를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 비가 오고 있다.
특히 호우특보가 발효 중인 제주도산지와 경남해안, 지리산 부근에는 시간당 10㎜ 이상의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부터 오는 27일 오전 6시 사이 경남과 제주도·남해안·지리산 부근·경북남부동해안에 시간당 30~100㎜ 이상의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북태평양고기압이 일본 남동쪽 해상에 위치한 가운데 제주도남쪽해상에서 발달한 비구름대가 시속 45㎞로 북북동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다만 서울·경기도·충청도·전북은 오후 6~9시 사이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도 있겠다.
이날 오후 4시까지 강수량은 제주도 80~120㎜, 전남·경남 10~50㎜, 전북·경북 5~40㎜, 충청도 5㎜ 내외다. 제주도 산지에는 200㎜ 이상, 전남 남해안에는 80㎜ 이상의 많은 비가 왔다.
이 비는 27일까지 지속되다가 오전 중 서쪽지방부터 차차 그치겠다. 오후 들어 대부분 그치겠으나 경북은 밤까지 비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27일 밤까지 총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100~200㎜, 전남·경남 50~150㎜, 전북·경북·강원남부 30~80㎜, 충북·강원북부·울릉도·독도 10~40㎜, 서울·경기도·충남·서해5도·북한 5~20㎜다.
제주도산지에는 300㎜ 이상, 남해안·지리산 부근에는 200㎜ 이상, 경북남부동해안에는 100㎜ 이상의 많은 비가 오겠다.
비로 읺해 27일은 폭염이 한풀 꺾이고 기온은 평년 수준을 오가겠다.
주요 지역 아침기온은 서울 21도, 인천 22도, 수원 21도, 춘천 21도, 강릉 20도, 청주 22도, 대전 22도, 전주 22도, 광주 22도, 대구 21도, 부산 22도, 제주 22도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