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8.25(일) 18:30
자폐 1급 장애 이동현군의 '당당한 역영'

광주세계마스터즈수영 자유형 100m 출전
역영 끝에 조 6명 가운데 3위로 골인 감격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9년 08월 14일(수) 00:00
자폐장애 1급 이동현(29)씨가 13일 광주 남부대 시립국제수영장 메인경기장에서 펼쳐진 세계마스터즈수영대회 남자 자유형 100m 경기를 마친 뒤 어머니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이씨는 7명 중 3위를 차지했다. 2019.08.13 (사진=조직위 제공)

"물속에서는 장애도 편견도 없었어요."

자폐장애 1급 이동현(29)씨는 전혀 주눅들지 않았다. 오히려 당당했다.

13일 오후 광주 남부대 시립국제수영장 메인경기장에서 펼쳐진 2019광주세계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100m 경기. 이씨는 같은 조 다른 6명의 선수와 나란히 출발대에 섰다.

이윽고 출발신호가 울리고 이씨는 힘차게 물속으로 뛰어 들었다. 레이스 초반 다른 2명의 선수와 선두권을 형성하며 힘차게 나아갔다. 50m를 30초27에 끊은 이씨는 역주 끝에 1분7초62의 기록으로 조에서 3위로 결승패드를 찍었다.

관중석에서는 이씨의 아름다운 도전을 환호와 박수로 보답했다.

뒤에서 숨죽이며 이씨의 역영을 지켜보던 어머니 정순희(58)씨는 만감이 교차했다.

정씨는 "동현이의 기록에는 못 미쳤지만 비장애인들과 당당히 겨뤄 최선을 다했기에 오늘 경기에 만족한다"면서 "동현이게 '잘했다'고 말해줬다"고 말했다.

더불어 "물속에서는 어떤 장애도 편견도 없었고 그저 공정한 경기만 있었다"면서 "동현이가 오늘 경기를 통해 사람들과 부대끼며 더불어 살아가는 세상을 조금이나마 느꼈으면 더욱 좋겠다"며 두 손을 모았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