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10.21(월) 18:30
'현금 인출 냉장고 보관' 보이스피싱 절도책 20대 영장
/김도기 기자
2019년 10월 10일(목) 00:00

광주 북부경찰서는 8일 경찰관을 사칭해 은행에서 인출한 돈을 집에 보관하게 한 뒤 훔쳐간 혐의(절도)로 중국 동포 A(28)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씨는 지난달 23일 낮 12시께 광주 모 아파트 B(55·여)씨의 집에 침입해 냉장고에 든 3800만원을 훔쳐 달아난 혐의다.

경찰 조사 결과 전화금융사기 조직원들은 '통장이 분실돼 개인정보 유출 우려가 있다. 은행에서 돈을 인출해 집 냉장고에 보관하라'고 B씨를 속인 것으로 드러났다.

B씨는 '주민등록증을 새로 발급 받아야한다'는 말을 듣고 비밀번호를 알려준 뒤 외출한 사이 피해를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절도책 A씨는 훔친 돈의 10%를 수수료로 챙긴 뒤 남은 돈을 송금책에게 전달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금융사기조직의 소재를 파악하는 등 수사를 확대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공공·금융·수사기관은 돈을 보관해 준다거나 개인·금융정보를 요구하지 않는다. 개인 정보 유출, 신용 등급 상승, 보증 보험 가입, 거래 실적, 저금리 전환 대출을 미끼로 한 금품 요구에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김도기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