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11.21(목) 18:34
[프리미어12]휘트 캐나다 감독 "한국전 선발은…좌완 투수"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9년 11월 07일(목) 00:00
어니 휘트 캐나다 감독이 5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프리미어 12 C조 한국, 쿠바, 호주, 캐나다 4개국 감독 공식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캐나다 야구대표팀이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예선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캐나다는 6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대회 C조 예선 첫 경기에서 쿠바를 3-0으로 물리쳤다.

베일을 벗은 캐나다는 만만치 않은 전력을 자랑했다. 선발 필립 오몽이 8이닝 2피안타 1볼넷 무실점 호투를 선보였다. 마무리 투수 스캇 매티슨은 1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다. 타선에서는 에릭 우드가 3타수 2안타 2득점을 수확했다.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한 어니 휘트 캐나다 대표팀 감독은 "흥분됐고, 어려운 경기였지만 전반적으로 만족스러웠다. 쿠바도 잘했지만, 우리가 더 잘했다고 생각한다. 내일 한국전 준비에도 전력을 쏟겠다"고 말했다.

캐나다는 7일 한국과 맞붙는다. 휘트 감독은 한국전 선발 투수에 대해 "이름은 말할 수 없지만, 좌완 투수가 나간다"고 밝혔다.

캐나다 대표팀 엔트리에 든 투수 중 좌완은 로버트 자스트리즈니와 에번 러츠키 둘 뿐이다. 이 중 한국전 선발 등판이 유력한 투수는 자스트리즈니다.

자스트리즈니는 2016년 시카고 컵스에서 메이저리그에 데뷔했다. 2018년까지 빅리그에서 뛰며 통산 18경기 34⅔이닝 2승무패 평균자책점 4.41을 기록했다.

올해는 LA다저스 산하 마이너리그 더블A와 트리플A에서 뛰었다. 23경기에서 4승8패 평균자책점 5.58을 거뒀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