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12.13(금) 11:41
북구, 공동육아나눔터 1호점 개소..육아부담 해소 기대

15일 오후 2시 개소식…사회공헌 협력 사업 공모 선정 6천만원 지원 리모델링

/김도기 기자
2019년 11월 15일(금) 00:00

광주 북구가 영유아 돌봄 공간인 공동육아나눔터를 개소한다.

북구는 “15일 14시부터 용두주공아파트 관리동에서 이웃 간 육아 정보를 공유하고 돌봄품앗이를 연계해주는 공간인 공동육아나눔터의 현판식 및 개소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공동육아나눔터는 영유아와 초등학생 자녀를 둔 가정을 대상으로 도서와 장난감 대여, 연령대에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부모들이 모여 자녀를 함께 돌보는 등 육아부담 해소를 위해 마련됐다.

이에 북구는 지난 4월 용두주공아파트 입주자대표회와 공동육나눔터 운영을 위해 주민공동시설(81m²) 무상임대 사용계약을 체결했다.

또한 지난 7월 여성가족부와 신한희망재단의 사회공헌 협력사업인 ‘공동육아나눔터 리모델링 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돼 6천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사무실, 프로그램실, 놀이공간 등 재단장도 마쳤다.

공동육아나눔터는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만 12세 이하 자녀를 둔 주민 누구나 이용이 가능하다.

문인 북구청장은 “공동육아나눔터 운영을 통해 맞벌이 가정의 육아부담이 조금이나마 해소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가족 돌봄 기능을 보완할 수 있는 다양한 시책을 추진해 지역사회가 함께하는 돌봄 문화를 확산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도기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