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12.13(금) 11:41
여수산단 '대기오염 허위기록' 업체들 환경시설에 4천억 투자

민·관 협력 거버넌스 위원회서 기업체 투자계획 밝혀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9년 11월 20일(수) 00:00
전남도는 여수산단 대기 측정치 기록 위반 배출업체 등이 산단 환경시설에 총 4000여억 원을 투자한다고 19일 밝혔다.
전남도는 19일 여수시청 회의실에서 여수국가산단 환경관리 현안을 해결하고 최적의 종합대책을 마련하기 위한 ‘민·관 협력 거버넌스 위원회’ 10차 회의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는 주민 대표, 사회단체, 행정기관, 전문가 등 20여 명의 위원과 기업체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기업체의 환경 개선대책 추가 발표와 여수산단 주변 환경 실태조사?주민 건강 역학조사 시행 방안을 논의했다.
기업체에서 발표한 환경시설 총 투자액은 4159억 원 규모다. 지난 6월 발표한 3250억 원에서 909억 원이 늘었다.
이와 관련 위원들이 기업체의 투자계획에 대한 적정성 검증을 요구, 기업체에서 현재 오염물질 배출량과 투자계획의 근거자료를 위원회에 제공하면 대기환경학회 등 공신력 있는 기관에 의뢰해 검증키로 결정했다.
세부 시행계획은 전남도와 기업체가 별도로 세우기로 했다.
그동안 합의에 난항을 겪어온 여수산단 주변 환경 실태조사와 주민 건강 역학조사 시행 방안에 대해선 대기 분야를 중점적으로 조사하되 토양과 수질(해양 포함) 분야 조사를 함께 실시하기로 했다.
용역 관리기관은 국립환경과학원, 한국과학기술연구원, 한국환경공단, 전남녹색환경지원센터, 전남도환경산업진흥원 5개 기관이 우선순위로 추천됐다.
용역 주체는 거버넌스 위원회에서 맡고, 비용 부담은 오염 원인자 부담원칙에 따라 위반 기업체와 협의해 실태조사에 나설 방침이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