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7.06(월) 18:34
강추위 주말까지…"6일 최저기온 영하 12도"


4일 오후 10시 강원·경기 한파주의보 발효
기상청 "5일 아침 영하권, 서울 낮 첫 영하"
"6일엔 기온 더 하강…올겨울 최저치 기록"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9년 12월 05일(목) 00:00
4일 중부내륙과 산지를 중심으로 아침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진 가운데, 한파주의보가 내려지는 등 강추위가 오는 주말까지 더욱 기승을 부릴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이날 "중국 북부지방에 위치한 차고 건조한 고기압이 차차 남동진하면서 오는 6일까지 우리나라에 영향을 줄 것"이라며 "5일에는 대부분 지역의 아침기온이 영하로 떨어지고 낮 동안에도 영하권을 기록하면서, 올 겨울 들어 처음으로 서울이 영하권에 들겠다"고 예보했다.
이어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5일 서울 기준 아침 최저기온 -5도, 체감온도 -8도)는 더욱 낮아 춥겠다"며 "6일 아침은 전날보다 3~5도 더 기온이 하강해 올 겨울 들어 가장 낮은 아침기온을 기록하겠다. 내륙을 중심으로 -12도 이하, 그 밖의 지역도 -10도 이하로 떨어져 한파특보가 확대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강원도(강원북부산지, 강원중부산지, 화천, 철원)와 경기도(양주, 포천, 연천) 지역에는 이날 오후 10시부터 한파주의보가 발효된다. 또 강원도 강원북부산지에는 이날 오전 11시께 건조주의보가 발표됐다.
한파주의보는 10월~내년 4월 사이 ▲아침 최저기온이 전날보다 10도 이상 하강해 3도 이하이고, 평년 값보다 3도가 낮을 것으로 예상될 때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2도 이하가 2일 이상 지속될 것이 예상될 때 ▲급격한 저온현상으로 중대한 피해가 예상될 때 내려진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