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1.22(수) 19:02
순천시 송광 장안마을 화재 피해 주민에 사랑의 손길 줄이어

"순천시.자원봉사단체 . 지역주민들 함께 발 벗고 나서"

/순천=조순익 기자
2019년 12월 11일(수) 00:00

화재로 인해 주택이 전소된 순천시 송광면 장안마을 김모씨의 구호 활동에 순천시, 자원봉사단체, 지역주민들이 함께 발 벗고 나섰다.

지난 11월 21일 화재로 피해를 입은 김모씨(59)는 날품으로 생계를 유지하는 어려운 형편에도 지적 장애를 가진 동생을 보살피며 성실히 살아가다 화마의 피해를 입어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사연을 접한 순천시는 화재 다음날인 지난 11월 22일에 화재 현장에서 조태훈 자치혁신과장을 중심으로 건축과, 여성가족과, 자원순환과, 송광면, 피해주민이 긴급 대책 회의를 통해 화재 피해주민을 우선 임시거처로 옮긴 후 화재 현장을 수습했다.

다음날인 23일에는 청소차량 1대를 지원해 인근 빈집을 청소하고 생활용품을 긴급 지원해 김씨의 임시거처를 마련했다. 이와 함께 송광면과 자원봉사 활성화 업무협약을 맺은 순천강남라이온스 클럽에서는 화재주택 폐기물(6톤)을 회원 보유 소형 굴착기와 인력을 투입해 무료로 처리했다.

피해주민의 임시거처의 생활을 위해 순천강남라이온스클럽과 순천시 공무원들은 이불, 전기밥솥, 주방용품등 50여점을 피해주민에게 신속히 전달하고 건축사협회장의 재능기부를 통해 신축 조립식 건물 설계를 지원했으며 건축 신고 등 행정절차를 지난 6일까지 완료했다.

순천시는 지난 6일 관계부서, 주민 등 현장 회의를 통해 총 5천만원의 조립식 주택 건립 비용을 확정하고 피해주민이 화재보험 수령액 등을 포함한 3천만원을 부담하고 여성가족과에서는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모금액 중 2천만원을 신축 조립식 건물 건축비로 순천시 장애인 종합복지관을 통해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허석 순천시장은 “조립식 건물 신축을 12월 30일까지 준공 목표로 신속히 추진해 피해주민이 연말연시 따뜻하게 지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어려운 이웃에 대한 세심한 보살핌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순천=조순익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