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8.11(화) 18:08
‘소소심’으로 재난피해 최소화하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1월 14일(화) 00:00
일상생활 중 화재나 구조, 구급상황을 맞닥뜨리면 대부분의 사람들은 당황할 것이다.
하지만 평소 ‘소소심’을 배워뒀으면 당황하지 않고 침착하게 대처할 수 있을 것이다. 
‘소소심’이란 소화기, 소화전, 심폐소생술의 앞글자를 딴 말로써 이 소소심을 통해 재난, 위기상황 시 피해와 사망률을 크게 줄일 수 있기 때문에 국민들이 보다 친숙히 느끼고 배울 수 있도록 만든 용어다. 
소화기는 초기 화재 진압에 큰 역할을 하며 어느 장소에서나 가장 가까이에서 찾아 볼 수 있는 소방시설이다.
화재는 소방차가 도착하기 전 초기진화가 가장 중요한 만큼 소화기의 중요성도 그 만큼 매우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소화전은 일정 규모 이상의 건물에 설치돼 있으며 소화기로 진화하기 어려울때 소방차가 도착하기 전 화재를 진화하는 소방시설이다.
소화전의 사용법은 소화전의 문을 연 후 호스를 빼고 노즐을 잡고 소화전 안의 밸브를 돌려 개방해 불을 향해 쏘는 것이다. 
심폐소생술은 심장이 일시적으로 정지된 사람을 심장 압박을 통해 소생시키는 기술로서 4분 이내에 심폐소생술을 실시하면 소생 확률이 60% 증가하는 만큼 사람을 생명을 살리기 위해 매우 중요한 누구든지 배워야 할 기술이다.
언제든지 예고 없이 찾아오는 재난을 대비해 손쉽게 익힐 수 있는 소소심, 국민 누구나 꼭 익히기를 당부드린다.
/진민호(화순소방서 화순119안전센터)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