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1.22(수) 19:02
영암군 동계전지훈련 최적지 각광

야구부·씨름단·태권도 등 선수단 훈련열기 ‘후끈’
내달까지 19개팀 500명 방문…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1월 14일(화) 00:00
영암군이 최적의 전지훈련지로 각광을 받고 있다.
13일 군에 따르면 스포츠 종목별로 동계훈련이 한창인 요즘, 서울 대치중학교, 경원중학교, 성남중학교 등 3개 학교 야구부와 씨름단 5개팀, 태권도 11개팀이 영암을 방문해 동계 전지훈련으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영암은 다른 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바람이 적고 기후가 온화하며, 종합스포츠타운 내에 축구장과 종합운동장이 인접해 있어, 전지훈련에 필요한 체육시설의 활용도가 높고 접근성 또한 우수하여 전지훈련의 최적지로 손꼽히고 있다.
군에 따르면 2월까지 야구, 씨름, 태권도 등 19개팀 500여명의 선수단 및 학부모가 한 달 여 간을 영암에 체류하면서 지역경제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은 선수단이 체류하는 동안 생활에 불편함이 없이 최고의 기량을 갈고 닦을 수 있도록 편의시설, 위생, 안전 등을 수시로 점검하고 건의사항은 최대한 반영하여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영암군 관계자는 “제57회 전라남도 체육대회를 비롯한 4대 체전을 성황리에 개최한 영암군은 명실상부 스포츠메카로 자리 잡았다”며 “2020년을 스포츠마케팅의 원년으로 삼고 앞으로도 각종 체육시설 확충과 지역경제에 도움이 될 만한 전국대회 및 전지훈련 유치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영암=김형두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