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2.16(일) 18:32
순천소방서 "정은주 소방관 250km 사막을 달리다"

암 투병 소방관의 공무상 상해 인정을 위해 기부

/순천=조순익 기자
2020년 01월 23일(목) 00:00
순천소방서 산악구조대에서 근무하고 있는 정은주 소방관과 건국대학교 학생들이 창업한 사회적 기업 119레오와 함께 진행한 펀딩 모금액을 암투병 소방관의 공무상 상해 인정을 위해 써달라며, 지난 21일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에 전달했다.

건국대 학생창업 소셜벤처 119레오는 소방관들이 입던 폐방화복을 재활용(업사이클링)해 가방 등 패션 소품으로 만들어 판매하고, 그 수익금 일부를 다시 소방관들에게 돌려주며 그 동안 암 투병 소방관들의 이야기 담은 펀딩과 문화행사를 통해 소방관들의 권익향상 활동을 진행해왔다.

이승우 119REO 대표(건축학 4)는 “소방관이 도움이 필요한 존재가 아니라 정당한 권리를 보장받아야 하는 주체로 인식되게 하는 데 도움을 주고 싶었다”면서 “때마침 정은주 전남 순천소방서 산악119구조대 소방사님의 제안으로 펀딩을 기획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2019년 9월 레이싱더 플래닛의 4대 극지 마라톤인 몽골 고비사막 마라톤에 출전하는 강인하고 도전적인 정은주 소방관을 응원하는 ‘정은주 소방관 250㎞ 사막을 달리다’ 편딩은 그렇게 시작됐다.

이 펀딩은 지난해 8월 30일부터 9월 18일까지 와디즈 펀딩에서 진행됐다. 정은주 소방관이 달리는 모습이 담긴 물병과 소방관들이 입던 방화복으로 제작한 텀블러백을 리워드로 제공했다. 펀딩에는 42명의 후원자가 함께해 126만8,000원이 모였다.

펀딩을 함께 기획한 정은주 소방관은 “많은 분들이 함께해 주셔서 형성된 기부금이 투병중인 분들께 큰 힘이 되었으면 합니다”고 소감을 전했다.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 김철종 고문은 “현직 소방관이 동료 소방관을 위해 노력해 주어서 고맙다”면서 “이러한 매개체 역할을 해주는 119레오에게도 감사하다”고 감사한 마음을 보냈다.
/순천=조순익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