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7.30(목) 18:51
'신종 코로나' 화훼농가 직격탄…전남도 '꽃 사주기' 캠페인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2월 12일(수) 00:00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여파로 전남지역 화훼농가가 큰 피해를 입고 있다.
전남도는 화훼농가를 살리기 위해 꽃사주기 운동을 대대적으로 전개하는 등 안간힘을 쓰고 있다.
11일 전남도에 따르면 2월과 3월 졸업과 입학식이 취소되거나 축소돼 장미와 안개꽃 수요가 급감하면서 장미 1단(10송이) 가격이 1만3000원에서 5000원대로 판매되는 등 지난해보다 60%이상 하락해 화훼농가가 극심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따라 전남도는 도내 장미와 안개꽃 화훼농가를 돕기 위한 긴급대책을 마련해 추진키로 했다.
우선 매주 금요일을 ‘플라워 데이’로 지정해 도청직원은 물론 시군 공무원까지 함께 참여, 3월말까지 ‘꽃 사주기 운동’을 적극 전개할 방침이다.
특히 전남도부터 매주 금요일 도청 로비(윤선도홀)에서 화훼농가를 돕기 위한 이동장터를 개설해 운영키로 했다.
오는 14일 발렌타인데이에는 초콜릿과 함께 꽃을 선물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에 나선다는 계획도 세웠다.
전남도는 공공기관과 주요 기관단체에 ‘1테이블 1플라워’ 운동과 생일 등 기념일에 꽃 선물하기 등을 전개해 소비확대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요청했다.
도는 또 판매 부진으로 직격탄을 맞아 경영에 어려움이 예상된 장미와 안개꽃 재배농가에 도 자체 ‘농어촌진흥기금’을 융자 지원해 경영 안정을 도모해 나갈 계획이다.
김경호 전남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신종 코로나 여파로 도내 화훼농가가 직격탄을 맞아 판매 부진 등의 어려움을 겪고 있어 매우 안타깝다”며 “농가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한 꽃 소비촉진 운동에 적극 동참해주길 바란다” 고 말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