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8.12(수) 17:46
겨울대파 역대 최대 산지폐기…‘속타는 농심’


도 자체 198㏊ 추가…올해산 총 359㏊·61억원 규모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2월 12일(수) 00:00
전국 최대 겨울대파 생산지인 전남이 역대 최대 규모로 대파 산지폐기를 하기로 했다.
전남도는 최근 수급불안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겨울대파 재배농가의 경영안정을 위해 1차 채소가격안정제사업 시장격리에 이어 도 자체 농산물 가격 및 수급안정 사업으로 30억 상당의 198ha를 추가 시정격리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올해산 겨울대파 총 359ha(1만3000t), 61억원 규모로 역대 최대치다.
이로써 겨울대파 미출하량 일부를 포전에서 정리하고 시장 출하량을 줄여 실질적 가격 회복을 도모할 계획이다.
도 자체적으로 추진한 시장격리 기준보전액은 10a(300평)당 151만 2000원이다.
이번 시장격리 지원 농가는 차기 영농과 경영 안정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전남도는 서둘러 사업대상지를 확정하고 2월 말까지 시장격리를 마무리해 겨울대파 가격 회복 및 농가 경영안정에 가시적 효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적극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김경호 전남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이번 대책은 도가 중심이 돼 주산지 시군, 농협, 농업인 등과 수차례 협의를 거쳐 최종 확정됐다”며 “향후에도 농산물 가격안정을 위한 신속한 대응을 통해 농가 경영안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