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3.25(수) 18:40
김광현, 시범경기 데뷔전에서 1이닝 2K 무실점 호투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2월 24일(월) 00:00

김광현(32·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첫 등판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김광현은 2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주피터 로저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뉴욕 메츠전에 구원 등판해 1이닝 1볼넷 2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투구 수는 19개였고, 이 중 14개가 스트라이크였다. 포심 패스트볼과 슬라이더, 커브 등을 섞어 던지면서 최고 구속은 92.1마일(약 148㎞)을 찍었다.

김광현은 세인트루이스가 1-0으로 앞선 5회초 팀의 세 번째 투수로 마운드에 올랐다.

선두타자 라이언 코델을 슬라이더로 헛스윙 삼진 처리한 김광현은 후속 르네 리베라를 9구 승부 끝에 볼넷으로 내보냈다.

그러나 김광현은 흔들리지 않고 다음 타자 제이크 헤이거에게 슬라이더로 다시 헛스윙 삼진을 유도했다. 이어 아메드 로사리오를 3루수 땅볼로 돌려세워 실점 없이 이닝을 마쳤다.

세인트루이스는 2-0으로 승리했다. 김광현은 첫 등판에서 홀드를 기록했다.

타선에서는 타일러 오닐이 2회말 메츠 선발 마커스 스트로먼에게 결승 솔로 홈런을 날렸다. 8회말에는 딜런 칼슨이 1타점 적시타로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