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8.12(수) 13:59
질본 "코로나19 장기전 판단...겨울 대유행 대비 필요"

"신종 바이러스라 면역형성 여부·기간 미지수"
"유행·완화 반복하다가 겨울철 대유행 가능성"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4월 21일(화) 00:00
방역당국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완전히 봉쇄하거나 종식시키기는 어렵다고 보고 장기전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감염병 전문가들의 관측에 동의를 표했다. 날씨가 추워지기 시작하는 겨울에 대유행으로 이어질 가능성까지 대비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질본)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본부장이 20일 오후 충북 오송 질본에서 코로나19 정례브리핑을 열고 "코로나19가 신종 바이러스다 보니까 어떻게 전개될지 정확하게 예측하는데 한계가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정 본부장은 "많은 전문가들도 완전히 봉쇄하거나 종식시키기는 어렵다고 판단하고 있고 장기전으로 갈 거라 보고 있다"며 "저희도 그렇게 판단하고 있다"고 말했다.
방역당국과 감염병 전문가들이 코로나19의 유행이 금방 종식되기는 어렵다고 보는 이유는 신종 바이러스라 연구가 충분히 진행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감염 이후 면역이 어떻게 형성되는지, 집단면역 수준이 올라가는지, 면역이 어느 정도 지속되는지 여부도 아직까지 밝혀진 바가 없다.
또한 전파력이 강하고 증상이 가볍거나 없어도 잠복했다가 전파하는 성질 때문에 쉽게 전파되는 경향도 종식을 어렵게 하고 있다.
정 본부장은 "유행과 완화를 반복하다가 겨울철이 되면 바이러스가 생겨나기 쉽고, 또 밀폐되는 환경으로 접어들기 때문에 대유행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있다"면서 "좀 더 엄밀한 준비와 대비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코로나19 바이러스 자체가 토착화될 가능성에 대해서는 "면역의 형성이라거나 아니면 유행의 크기, 진행 과정들을 봐야 판단할 수 있다"며 "1년, 장기간, 몇 년간 계속 유행이 지속될 수 있는 가능성도 있다고 본다"고 밝혔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