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9.22(화) 18:10
손흥민, 몸값 866억원 아시아 1위

이강인은 공동 4위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5월 25일(월) 00:00
(사진 = 트랜스퍼마르크트 캡처)


한국 축구의 간판 공격수 손흥민(토트넘)이 유럽에서 뛰는 아시아 선수 중 가장 높은 몸값을 자랑했다.

유럽 축구의 선수 이적 소식을 주로 다루는 매체 '트랜스퍼마르크트'는 24일(한국시간) 아시아 선수들의 이적료 순위를 추정해 순위를 매겼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활약 중인 손흥민이 6400만 유로(약 866억원)로 평가받아 가장 비싼 몸값을 자랑했다.

손흥민의 몸값 추정치는 상위 10위 안에 든 일본 선수 4명의 합보다 높았다. 월등한 차이다.

2위는 일본의 나카지마 쇼야(FC포르투·1600만 유로)가 차지했다. 손흥민과 약 5000만 유로 차이로 월등한 격차를 엿볼 수 있다.

스페인 라리가에서 뛰고 있는 이강인(발렌시아)은 1350만 유로(약 183억원)로 일본의 구보 다케후사(마요르카)와 공동 4위에 이름을 올렸다.

황희찬(잘츠부르크)은 1000만 유로(약 135억원)로 공동 7위에 자리했다.

한편, 중국의 국가대표 공격수 우레이(에스파뇰)는 800만 유로 공동 9위로 톱10에 포함됐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