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7.05(일) 18:48
강진 번식우 조기 임신진단 서비스 지원

혈액 검사 통해 30일 이상 앞당겨… 경영비 절감 효과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6월 30일(화) 00:00
강진군이 관내 축산 농가들의 경영비 부담을 덜어주고자 번식우 조기 임신진단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고 지난 29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일반적인 임신 진단은 인공 수정 60일 경과 후 초음파 측정이나 직장에 직접 손을 넣어 진단이 가능하지만, 군에서 지원하는 조기 임신진단 서비스를 이용하면 혈액 내 임신특이단백마커 검사를 통해 30일 이상 앞당겨 98%의 높은 정확도로 진단이 가능하다고 한다.
번식우 임신 진단 서비스를 받고자 하는 축산 농가는 군농업기술센터 친환경 축산관리실(061-430-3691~3)에서 혈액채취용 튜브를 수령해서 수정 후 28일 지난 암소의 혈액을 5ml를 채취해 매주 월요일에 신청서와 함께 제출하면 3일 이내에 임신 여부를 통보받을 수 있다.
김춘기 강진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혈액을 이용한 조기 임신진단법은 가장 빠르고 안전하며 수정 후 최단 28일 만에 진단이 가능해 재임신까지의 사료비 등의 경영비 절감에 큰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강진=한홍수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