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10.21(수) 18:34
브룩스 "KIA 구단·팬들의 응원과 기도 감사하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9월 24일(목) 00:00
1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기아 타이거즈 대 LG 트윈스의 경기 3회말 KIA 선발 브룩스가 역투하고 있다.

가족의 교통사고로 인해 급히 미국으로 떠난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의 외국인 투수 애런 브룩스(30)와 그의 아내가 응원과 기도로 힘을 준 KIA 구단과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했다.

브룩스의 아내 휘트니와 아들 웨스틴, 딸 먼로가 탄 차량은 신호 위반 차량에 교통사고를 당했다. 비보를 접한 브룩스는 22일 오후 급히 미국으로 향하는 비행기에 올랐다.

미국에 도착해 가족들과 만난 브룩스는 가족들의 상태를 전하면서 응원을 보내준 KIA 구단과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브룩스는 트위터를 통해 "KIA 구단과 두 팔 벌려 나와 가족들을 환영해 준 한국의 모든 이들을 사랑한다"고 밝혔다.

이어 "너무나 불행한 시간을 보내고 있는 우리 가족이 받은 모든 사랑에 감사드린다"면서 "가족 모두가 살아있음에 신에게도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브룩스는 KIA 구단이 브룩스의 가족을 위해 기도해달라며 제작한 영상을 함께 올렸다.

브룩스의 아내 휘트니도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KIA와 팬들이 보내준 응원에 정말 놀랐다. 마음 깊이 감사드린다"고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휘트니는 "웨스틴의 상태를 계속 전하겠다. 계속 기도해달라"고 부탁했다.

한편 22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의 경기에서 맷 윌리엄스 KIA 감독, 선발 등판한 에이스 양현종을 비롯해 KIA 전 선수단은 웨스틴의 이름을 모자 등에 적고 출전해 쾌유를 빌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